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 4연승 SK 꺾고 5연패 탈출…삼성, 넥센에 역전승(종합)

최종수정 2016.03.20 16:48 기사입력 2016.03.20 16:48

댓글쓰기

LG 외국인 선발투수 헨리 소사 [사진=김현민 기자]

LG 외국인 선발투수 헨리 소사 [사진=김현민 기자]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프로야구 LG 트윈스가 원정에서 SK 와이번스를 꺾고 5연패를 탈출했다.

LG는 20일 인천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2016 타이어뱅크 KBO리그 시범경기에서 SK에 5-0으로 이겼다. 5연패를 끊고 시범경기 전적 5승1무5패를 기록하며 분위기 반전에 성공했다. SK는 연승행진이 네 경기에서 끝났다.

LG는 1회초 서상우의 우월 3점 홈런으로 기선을 제압한 뒤 7회 루이스 히메네스의 좌월 투런포로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선발투수 헨리 소사는 4⅔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아 시범경기 2승째를 따냈다.

삼성 라이온즈는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넥센 히어로즈와의 원정경기에서 4-1로 승리했다. 전날 3-7 패배를 설욕하면서 8승3패로 다시 선두로 올라섰다. 삼성은 0-1로 끌려가던 4회 1사에서 최형우가 넥센 두 번째 투수 신재영을 상대로 우중간 솔로포를 날려 균형을 맞춘 뒤 2사 후 박한이가 우월 결승 솔로 홈런을 쳐 승부를 뒤집었다. 9회에는 이영욱의 희생플라이, 성의준의 내야안타로 한 점씩 보태 상대 추격의지를 꺾었다.  

한화 이글스는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롯데 자이언츠와의 원정경기에서 1-0으로 이겼다. 새내기 투수 김재영이 4이닝을 1피안타 3볼넷 무실점으로 막아 승리를 이끌었다. 그는 시범경기 3연속 무실점 호투로 선발 진입 가능성을 키웠다.
NC 다이노스는 창원 마산 홈경기에서 kt 위즈를 6-3으로 꺾고 3연패를 탈출했다. KIA 타이거즈는 잠실구장에서 열린 두산 베어스와의 원정경기에서 상대 에이스 더스틴 니퍼트를 공략하며 10-6으로 이겼다. 니퍼트는 4이닝 10피안타 9실점으로 부진했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