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충남, ‘13번째’ 구제역 의심신고

최종수정 2018.08.14 22:47 기사입력 2016.03.18 08:2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충남) 정일웅 기자] 충남에서 열세 번째 구제역 의심신고가 접수됐다.

충남도는 17일 논산시 노성면 소재 양돈농가에서 구제역 의심신고가 접수됐다고 18일 밝혔다. 이날 농가는 돼지 두 마리의 콧등에서 수포가 발견됐다는 내용을 신고 접수했다.

이에 도는 가축방역관을 현장으로 급파, 간이 킷트 검사를 통해 구제역 양성 반응을 확인하는 한편 농림축산검역본부에 정밀검사를 의뢰했다. 최종 결과는 18일 중 나올 예정이다.

해당 농가는 최근 구제역이 발생한 논산시 광석면 양돈 밀집사육단지와 3㎞가량 거리에 위치한 것으로 전해진다.

당일 방역당국은 킷트 검사 결과(양성 반응)에 따라 돼지 3000마리에 대한 살처분 작업에 착수했다.

충남=정일웅 기자 jiw306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정일웅 기자 jiw3061@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