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미래부, 무선전력전송 산업 활성화 속도 낸다

최종수정 2016.03.17 14:00 기사입력 2016.03.17 14:00

댓글쓰기

무선전력전송 진흥 포럼 출범식 및 컨퍼런스 개최
[아시아경제 이창환 기자] 미래창조과학부는 17일 서울 리츠칼튼호텔에서 '무선전력전송 진흥포럼' 출범식과 컨퍼런스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포럼은 법제도, 서비스, 표준화, 지식재산권, 인프라 구축 등 5개 분과위원회로 구성됐다. 각 분과를 중심으로 제도 개선사항 발굴, 비즈니스 모델 창출, 국제 표준화 활동 지원 등 무선전력전송 산업 생태계 전반에 걸쳐 다양하고 구체적인 방안을 논의해 나갈 계획이다.
포럼 출범식에 이어 열린 컨퍼런스에서는 미래부 전파기반과장이 ‘무선전력전송 산업 활성화 방안’의 주요 내용을 소개했다.

한국전자통신연구원의 조인귀 책임연구원, LG전자의 박용철 수석연구원, 정보통신기술진흥센터의 이문규 CP(민간전문가)는 각각 무선전력전송 기술과 응용, 표준화 동향, 국제 시장 및 연구개발(R&D) 동향 등을 발표했다.

포럼 출범식을 기념해 개최된 전시회에서는 무선충전 소재, 부품은 물론 일상생활에서 이미 사용되고 있는 스마트폰 무선충전 제품, 무선충전 가구 및 전자기기 등의 제품이 전시됐다.
전성배 미래부 전파정책국장은 “포럼이 무선전력전송 산업 활성화에 중추적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한편, 포럼에서 논의된 다양한 의견들이 정책에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창환 기자 goldfis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