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최태원 SK 회장, 2년 만에 SK㈜ 등기이사 복귀(상보)

최종수정 2016.02.25 17:41 기사입력 2016.02.25 17:32

댓글쓰기

"책임경영 강화 차원"…이사회 산하 '거버넌스委' 설치키로

[아시아경제 김혜민 기자]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2년 만에 그룹 지주사인 SK㈜ 등기이사에 복귀한다.
SK㈜는 25일 오후 정기 이사회를 열고 최태원 회장을 사내이사로 선임하는 안을 주주총회에 상정하기로 결정했다. SK㈜ 주주총회는 다음달 18일 열린다.

▲올해 1월 4일 서울 광장동 워커힐 호텔에서 열린 2016년 SK신년회에서 최태원 회장이 신년사를 하고 있다.

▲올해 1월 4일 서울 광장동 워커힐 호텔에서 열린 2016년 SK신년회에서 최태원 회장이 신년사를 하고 있다.


회사측은 최 회장의 사내이사 복귀 결정에 대해 "책임 경영을 강화하고 기업 가치를 실질적으로 높이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다음달 주주총회 승인 후 최 회장이 공식적으로 이사회에 참여하게 되면 SK㈜는 물론 자회사들의 기업가치를 높일 수 있는 경영활동도 본격화될 것으로 예상했다.

SK㈜는 이와 함께 투명경영, 주주친화경영 강화 차원에서 이사회 산하에 '거버넌스위원회'를 설치하기로 했다. 거버넌스위원회는 주주권익 보호를 위해 이사회 역할을 강화하기 위한 것으로 주주가치에 중대한 영향을 미치는 투자, 회사의 합병·분할, 재무 관련 사항 등을 사전 심의하는 기구다.
SK관계자는 "독립적이고 투명한 이사회 중심 경영을 위해 그동안 많은 노력을 해왔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사회와 주주의 요구에 부응할 수 있도록 이사회의 독립성·투명성을 확보해나가겠다"고 밝혔다.


김혜민 기자 hmee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