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안철수 "송호창 합류, 의논하고 싶다"

최종수정 2016.02.25 15:25 기사입력 2016.02.25 15:25

댓글쓰기

안철수 국민의당 공동대표. 사진=아시아경제DB

안철수 국민의당 공동대표. 사진=아시아경제DB


[아시아경제 강현영 인턴기자] 국민의당 안철수 상임공동대표가 더불어민주당 '컷오프' 대상자인 송호창 의원 영입에 대해 긍정적 가능성을 보였다.

25일 안철수 대표는 기자들의 "송 의원과 연락했느냐"는 질문에 대해 "지금 심경에 대해 물어보고 함께 의논하고 싶다"고 밝혔다.
안철수 대표는 "(송호창 의원이) 전화기를 꺼놓고 안 받고 있지만 연락하려 한다"며 "전화를 걸었는데 꺼져 있다"고 덧붙였다.

이어 그는 "국민의당과 (송호창 의원이) 함께할 수 있다는 뜻이냐"고 묻는 질문에 "함께 의논해 보겠다"고 답했다.

한편 더민주 컷오프 대상자에 대한 영입 의사를 묻는 포괄적 질문에 대해서는 안철수 의원은 "아직 논의된 바 없다"고 선을 그었다.
또한 "더민주에선 컷오프가 있었는데 국민의당도 현역 물갈이가 있느냐"는 질문에는 대답 없이 당사를 빠져나간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송 의원은 진심캠프 시절 금태섭, 강인철, 조광희 변호사와 함께 안 대표 측근 '변호사 4인방'으로 불렸다. 송 의원은 그러나 지난해 12월 안 대표 탈당 이후 더민주 잔류를 결정하며 사실상 안 대표와 결별했다.


강현영 인턴기자 youngq6@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