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北 미사일 발사]中 "北 발사강행 유감…관련국 냉정·절제해야"(종합)

최종수정 2016.02.07 15:30 기사입력 2016.02.07 13:5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중국 정부가 7일 북한의 장거리 로켓(미사일) 발사와 관련해 유감을 표명하면서도 각 관계국의 냉정한 대처를 당부했다.

이날 중국 정부는 성명서가 아닌 중국 외교부 화춘잉(華春瑩) 대변인 명의의 발표문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중국 정부는 "북한이 국제사회의 보편적 반대를 무시하고 탄도 미사일 기술을 이용한 발사를 강행했다"며 유감을 표명했다.
이어 "관련 당사국이 냉정과 절제를 통해 신중하게 행동하길 바란다"며 "한반도 정세의 긴장을 격화하는 행동을 자제하고, 지역의 평화·안정을 수호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중국은 대화와 협상을 통해서만 한반도의 평화와 장기적인 안정이 실현될 수 있다며 각 당사국이 조속히 접촉과 대화를 재개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중국은 지난달 6일 북한의 4차 핵실험 당시 '외교부 성명'을 통해 강경한 입장을 밝힌 것과는 달리 이번에는 '기자와의 문답' 형식의 외교부 대변인 명의 발표문을 통해 다소 격을 낮춰 발표했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