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시, 작은도서관 활성화 위해 나섰다

최종수정 2016.02.01 16:49 기사입력 2016.02.01 16:49

댓글쓰기

" 관내 등록작은도서관 대상, 총 10억원 집중 지원"
"자립가능한 거점형 도서관·우수작은도서관 전략적 육성"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광주광역시는 작은도서관이 마을공동체의 구심점이 되는 생활문화공간이자, 독서사랑방으로 활성화될 수 있도록 집중 육성키로 했다.
시는 등록작은도서관을 대상으로 심사를 거쳐 독서문화프로그램 운영비, 도서 및 기자재 구입비, 자원봉사자 활동비 등을 위해 사업비 총 10억원을 지원한다.

이를 위해 시는 자치구별 작은도서관 수를 고려해 사업비를 배분하고 자치구에서는 지원계획이 내실있게 추진되도록 선정위원회 구성, 사업계획서 심사, 현지실사 등 자치구 실정에 맞는 지원 기준을 마련해 공모를 통해 차등 지원한다.

특히, 올해는 작은도서관의 자립 운영을 위해 마을공동체가 참여하는 작은도서관과 작은도서관 활성화에 선도적 역할을 할 수 있는 거점형 작은도서관, 특화된 우수작은도서관을 우선 선발해 지원할 예정이다.
아울러, 시는 시 대표도서관(시립도서관) 내 작은도서관지원센터에서 도서정리 등 운영컨설팅 지원, 도서기관대출, 전문인력 양성과정 운영 등을 통해 작은도서관 운영 여건 개선도 함께 추진할 계획이다.

시는 지난해에도 206개관에 총 10억을 지원, 작은도서관이 주민 소통의 장이자 마을공동체의 중심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했다.

김인천 시 문화도시정책관은 “작은도서관이 주민들의 참여와 자치를 기반으로 마을의 사랑방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작은도서관의 활성화에 지속적으로 노력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