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농심, '맛짬뽕' 열풍 미국까지 강타한다…美 첫 수출

최종수정 2016.02.01 08:42 기사입력 2016.02.01 08:42

댓글쓰기

1차 선적분 100만달러 어치, 첫 선적
일본, 중국, 호주, 대만, 필리핀도 수출 예정

농심, '맛짬뽕' 열풍 미국까지 강타한다…美 첫 수출

[아시아경제 이주현 기자]농심은 1일 국내 라면시장에서 짬뽕라면 열풍을 이끌고 있는 맛짬뽕이 정식으로 미국 수출길에 올랐다고 밝혔다.

농심은 신라면을 통해 닦아놓은 탄탄한 영업망을 바탕으로 맛짬뽕의 열풍을 미국까지 번지게 한다는 계획이다.
농심 맛짬뽕은 출시 3달도 채 되지 않아 수출길에 올랐다. 짜왕이 미국 수출까지 5개월 걸린 것과 비교해볼 때 훨씬 빠른 속도다.

농심 관계자는 “짜왕에 대한 미국 소비자들의 만족감이 맛짬뽕에 대한 기대감으로 이어졌다”며, “특히, 각종 매체를 통해 국내 짬뽕라면 열풍을 접한 소비자들이 맛짬뽕 수출 요청을 해 오기도 했다”고 설명했다.

농심은 초도물량으로 총 100만달러 어치의 맛짬뽕을 2월까지 순차적으로 수출한다. 배를 통한 이동시간을 고려할 때 이르면 2월 중순 이후 미국 서부지역을 시작으로 맛짬뽕을 만날 수 있을 전망이다.
농심은 맛짬뽕을 우선 미국 전역의 중소형 마켓 위주로 판매하고, 이후 짜왕과 함께 영업?마케팅 활동을 활발히 펼쳐 미국 내 대형마트 입점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농심은 맛짬뽕을 2월~3월중 일본, 중국, 호주, 대만, 필리핀으로도 선적할 예정이다. 농심 관계자는 “짜왕에 이어 맛짬뽕도 국내 라면시장에서 큰 호응을 얻고 있는 만큼, 두 제품이 신라면을 도와 농심 글로벌 시장 공략의 새로운 주역이 될 것이라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주현 기자 jhjh13@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