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차원 다른 은평구 주민참여예산제의 진화

최종수정 2016.01.21 08:51 기사입력 2016.01.21 08:51

댓글쓰기

은평구 주민참여예산 제안자 목소리 담아 민관 협치 추진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서울시 최초로 주민참여예산제를 도입했던 은평구의 한 차원 다른 주민참여예산제가 눈길을 모은다.

은평구(구청장 김우영)는 22일 은평구청에서 2016년에 시행하는 주민참여예산 사업의 제안자 60여명과 상호 교류 협약을 체결한다.
김우영 은평구청장

김우영 은평구청장

썝蹂몃낫湲 븘씠肄
구는 상호교류협약을 통해 주민참여예산 사업 시행 전 과정에 제안자의 목소리를 담아 사업추진에 만전을 기한다는 계획이다.

은평구는 주민제안사업 전체를 놓고 투표에 의해 선정하던 기존 방식을 개선, 지난해부터 구 정책사업과 동 지역사업을 이원화, 구 정책사업은 투표를 통해, 동 지역사업은 동 주민총회를 통해 선정하는 새로운 획기적인 방법을 도입해 주민들로부터 좋은 호응을 받았다.

특히 정책사업 중 청소년·청년 분야의 경우 수혜대상자가 직접 토론을 통해 선정하는 새로운 지평을 열었었다
올해 추진하는 주민참여사업은 총 63개 사업 25억5100만원 규모로 모바일·인터넷 투표, 주민총회 및 청소년총회 등 약 1만8500명의 주민의 투표로 결정된 구 정책사업 28개, 동 주민총회에서 결정된 동 지역사업 24개, 서울시에서 선정된 12개 사업이 추진된다.

대표적인 사업으로는 봉산 등산로 정비 및 개선 사업, 청소년을 위한 대안학교 로드쿨 운영사업, 다자녀가정의 출산, 육아 문제해결 맞춤형 프로그램 운영 등 주민 의견이 반영된 다양한 사업들로 주민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이번 협약식에서 제안자는 주민참여사업 전반에 대한 자발적 참여와 홍보에 협력할 것을, 구는 주민참여 기회확대와 활성화를 위한 제도화에 노력 할 것을 협약하게 된다.

은평구(희망마을담당관)는 향후 분기별로 실시되는 주민참여사업 모니터링, 현장평가, 관급공사 주민설명회 등에 제안자들과 지속적으로 함께 할 계획을 세우고 있으며

제안자와 시행부서간 지속적 교류, 협력, 활동을 통해 축적된 역량들이 지역사회 공동체 발전을 위한 협력을 넘어 협치로 발전하는 활발한 주민참여의 진정한 동력이 되어 주길 기대하고 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