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KBS “‘슈퍼맨이 돌아왔다’ 삼둥이 하차설, 왜 나오는지 모르겠다”

최종수정 2015.12.10 08:07 기사입력 2015.12.10 08:07

댓글쓰기

사진=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캡처

사진=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배우 송일국과 아들 삼둥이의 ‘슈퍼맨이 돌아왔다’ 하차설에 대해 KBS가 부인했다.

9일 한 매체는 송일국이 KBS 1TV 대하사극 ‘장영실’에 출연하기로 하면서 본업인 연기에 집중하기 위해 하차를 결정했으며 이미 마지막 촬영까지 마쳤다고 보도했다.
그러나 KBS 관계자는 “하차 논의가 오간 적도 없다”며 “마지막 촬영을 했다고 하는데 다음 촬영 스케줄도 잡혀있는 상태”라고 말했다.

앞서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1년여간 출연하며 큰 인기를 얻은 송일국은 장영실 섭외를 받고 스케줄 문제로 고심했으나 KBS 드라마국과 예능국이 서로 스케줄을 배려하기로 하면서 장영실 출연을 확정지은 바 있다.

이 관계자는 “장영실에 출연하기로 할 당시 스케줄을 협의하기로 했다”며 “왜 하차 이야기가 나오는지 모르겠다”고 덧붙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