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가방속 할머니 시신' 살해 피의자 정형근 검거(종합)

최종수정 2014.12.30 06:54 기사입력 2014.12.29 21:00

댓글쓰기

서울 을지로 공원서 술 마시다 잡혀


[아시아경제 조은임 기자] '가방 속 할머니 시신' 사건의 피의자 정형근(55)씨가 29일 검거됐다.

인천남동경찰서는 버려진 여행용 가방 속에 숨진 채 발견된 전모(71·여)씨를 살해한 혐의로 정씨를 검거해 압송 중이라고 밝혔다.

인천 남동서와 공조 중인 서울중부서는 이날 오후 7시20분께 서울 중구 을지로 5가 훈련원공원 앞 노상에서 검거했다. 당시 정씨는 노숙자와 술을 마시고 있었으며 경찰의 검거 시도에 별다른 저항을 하지 않았던 것으로 전해진다.

경찰은 검거 직전인 오후 7시께 이 공원 인근 편의점에서 자신의 신용카드를 사용해 주류를 구입한 거래내역을 확인하고 검거에 나섰다.

정씨는 오후 8시35분께 인천 남동서로 압송되기 위해 중부서를 나서던 중 심경을 묻는 취재진의 질문에 "그냥 죽여주십시오"라고 짧게 답한 뒤 범행 동기와 이유, 체류 장소 등을 묻는 질문에는 일체 대답하지 않았다.
정씨는 지난 20일 오후 평소 알고 지내던 전씨를 인천시내 자신의 집에서 살해하고 여행 가방에 시신을 넣어 빌라 주차장 담 아래에 유기했다.

경찰은 정씨가 남동서에 도착하는 대로 전씨를 살해한 동기와 경위 등을 조사할 예정이다.


조은임 기자 goodn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