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야 너 내려 XXX야"…'삼단봉사건' 가해자 제네시스 차주 입장 들어보니

최종수정 2014.12.25 13:27 기사입력 2014.12.25 13:27

댓글쓰기

삼단봉 사건 [사진=유튜브 캡처]

삼단봉 사건 [사진=유튜브 캡처]


"야 너 내려 XXX야"…'삼단봉사건' 가해자 제네시스 차주 입장 들어보니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고속도로 터널 안에서 양보를 하지 않는다며 상대방 차량을 삼단봉으로 부수고 달아난 이른바 '삼단봉사건'의 가해자로 추정되는 인물이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게재한 사과문이 누리꾼 사이에서 화제다.
이 남성은 지난 18일 밤 자신을 '이슈가 되고 있는 제네시스 오너'라고 소개한 뒤 '사죄드립니다'라는 제목의 글을 한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 게재했다.

작성자는 해당 글에서 "입이 열 개라도 뭐라 드릴 말씀이 없다. 여러분의 지탄도 달게 받겠다"면서 "피해자 분이 연락해주시면 어떤 식으로라도 사죄드리겠고 법적인 문제도 책임지겠다. 이미 저질러 버린 일이지만 이렇게라도 사과를 드려야 할 것 같아 염치없지만 글을 남겼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18일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에는 '가진 자의 횡포(고속도로 터널 안)'라는 제목의 블랙박스 영상이 올라왔다. 해당 영상 속에는 제네시스 차량 주인이 터널 안에서 시비가 붙은 상대 차량에 "내려 XX야. 죽을래?"라는 등의 욕설을 퍼붓고 자신이 가진 삼단봉으로 차문과 차체를 사정없이 내려치는 장면이 고스란히 담겼다.
이 영상은 피해자가 직접 올렸다. 그는 "지난 17일 오후 앞에서 사고가 나 길이 엄청 막히고 있는데 우측 갓길로 소방차가 진입해 기다린 뒤 주행하려 했다. 하지만 소방차 뒤를 따라오는 차량이 있어서 끼어주질 않았더니 좌측으로 따라붙어 욕설을 주고받았다"라고 당시의 상황을 설명했다.

경기 안양만안경찰서는 지난 23일 삼단봉사건의 가해자에게 사전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소식을 접한 누리꾼은 "삼단봉사건, 대박이다" "삼단봉사건, 충격" "삼단봉사건, 완전 깡패네" "삼단봉사건, 정체가 뭐야" "삼단봉사건, 강하게 처벌하길"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