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통진당 해산 결정에 심상정 의원 "민주주의 뿌리 흔드는 판결" 규탄

최종수정 2014.12.19 16:57 기사입력 2014.12.19 16:57

댓글쓰기

심상정

심상정



통진당 해산 결정에 심상정 의원 "민주주의 뿌리 흔드는 판결" 규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헌법재판소(소장 박한철)가 19일 정당해산심판 선고에서 통합진보당의 해산을 결정한 가운데 심상정 정의당 의원이 이를 규탄했다.
19일 심상정 의원은 자신의 트위터에 "오늘 헌법재판소 판결은 민주주의 근간을 흔드는 정의롭지 못한 판결입니다"라는 글과 함께 헌법재판소 통합진보당 해산 판결 관련 정의당 특별 성명이 걸린 링크를 게재했다.

앞서 정의당은 헌재 결정에 대해 민주주의에 대한 중대한 도전으로 간주하고 강력히 규탄한다는 입장을 내놨다.

이날 박한철 헌재소장은 서울 재동 헌재 대심판정에서 열린 통진당 정당 해산심판 마지막 재판에서 "통합진보당을 해산한다"고 주문을 낭독했다.
헌재는 김미희(48·성남중원), 오병윤(57·광주서구을), 이상규(49·서울관악을), 김재연(34·비례), 이석기(비례) 등 통진당 소속 지역구 의원과 비례대표 의원 5인의 의원직도 모두 박탈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