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국제유가]WTI 혼조세 마감, 브렌트유는 1.97%↓

최종수정 2014.12.17 05:34 기사입력 2014.12.17 05:3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뉴욕=김근철 특파원]16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에서 1월물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가격은 전 거래일보다 배럴당 2센트(0.04%) 오른 55.93달러에 마감했다.

유가는 개장초반 하락세를 이어가는 분위기였다. 한때 53.60달러까지 하락하며 2009년 5월 이후 최저치를 다시 경신했다. 수급 불안정 우려가 여전했고 중국의 12월 구매관리자지수(PMI) 예비치가 지난 5월 이후 처음으로 감소세를 보이며 부진한 것도 영향을 미쳤다.
그러나 WTI 옵션만기와 연계된 매입세와 저가 매수세가 살아나면서 유가는 장중 반등에 성공한 것으로 분석됐다.

한편 ICE선물시장에서 브렌트유는 배럴당 1.20달러(1.97%) 하락하며 59.75달러선에서 거래됐다.

뉴욕=김근철 특파원 kckim100@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