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팔달산 토막시신 유력 용의자 검거… 중국동포 추정 "묵비권 행사"(상보)

최종수정 2014.12.12 07:23 기사입력 2014.12.12 00:50

댓글쓰기

수원천변서 발견된 살점 토막시신 인체로 밝혀져

장기없는 토막시신 [사진=MBN 방송 캡쳐]

장기없는 토막시신 [사진=MBN 방송 캡쳐]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문소정 기자] 경기 수원 팔달산 토막살인 사건의 유력한 용의자가 경찰에 검거돼 조사받고 있다.

사건을 수사 중인 경기지방경찰청 수사본부는 11일 오후 11시30분께 수원시 팔달구 고등동에서 유력한 용의자를 긴급체포해 범행동기와 사건경위 등을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체포된 용의자는 묵비권을 행사하고 있다고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피해여성과 용의자 모두 중국동포로 추정된다"며 "용의자의 경우 우리 국적도 취득했다는 주변인 진술이 있어 이 또한 조사하고 있으며 가명을 여러 개 사용하고 다녀 아직 실제 이름조차 파악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아울러 이날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의 DNA분석 결과, 수원천변에서 발견된 검은색 비닐봉지 안 살점은 토막시신 피해자의 인체로 확인됐다고 경기지방경찰청 수사본부가 전했다.
문소정 기자 moonsj@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