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공무원연금 개혁 방안, 김무성 "바보정당 소리 듣더라도…"

최종수정 2014.12.09 07:58 기사입력 2014.12.09 07:58

댓글쓰기

김무성

김무성



공무원연금 개혁 방안, 김무성 "바보정당 소리 듣더라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새누리당이 공무원 연금 개혁과 관련해 새정치연합의 태도 변화를 촉구했다.
8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김무성 대표는 "공무원 연금 개혁과 관련해 새누리당이 표떨어지는 일만 하는 바보정당이라는 소리를 듣는다"며 "하지만 지금 개혁을 안하면 국민 모두 머지 않은 장래에 더 큰 고통을 안게 된다"고 말했다.

김 대표는 "바보정당이라도 되겠다는 새누리당의 진정성을 국민이 알아주시고 역사가 평가할 것"이라며 "새정치연합도 하루 빨리 대안을 제시하길 바란다"고 요청했다.

이완구 원내대표는 "과거에도 연금 개혁을 할 때 사회적 합의체를 구성한 바 있고, 야당도 사회적 합의체를 주장하고 있지만 국민을 대표하는 국회가 바로 사회적 합의의 본질"이라며 "야당의 주장을 수용하면서 대의민주주의하에서 여야가 공동으로 합의를 도출할 수 있다"며 거듭 사회적 합의체 일부 수용 가능성을 시사했다.
새누리당은 오후에는 야당과 다각도의 물밑 접촉을 시도하는 한편 김 대표 주재로 국회에서 '공직사회 활력제고 간담회'를 열고 이근면 인사혁신처장으로부터 공무원 사기진작 방안에 대한 구체화 작업을 병행했다.

김 대표는 "공무원의 일방적 희생만을 강요하지 않을 것"이라며 "일한만큼 제대로 평가와 보상을 받을 수 있는 성과시스템을 만들고 직무교육을 강화하고 퇴직 후 일자리 지원시스템을 만들겠다. 정년 연장에 대해서도 적극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김 대표는 "새누리당 안인 퇴직금 현실화 같은 것은 이미 재정투입이 포함돼 있다"며 "사기진작책은 재정투입이 안되고 할 수 있는 것"이라고 부연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