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2015정시가이드]서울과기대, 가·나·다군 나눠 총 905명 모집

최종수정 2014.12.05 13:00 기사입력 2014.12.05 13: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오진희 기자] 서울과학기술대학교는 2015학년도 정시모집에서 가군 462명, 나군 325명, 다군 118명 등 총 905명(수시 미충원인원 제외)을 모집한다.

실기고사를 실시하지 않는 일반학과에서는 가군, 나군, 다군에서 수능 100%로 모집인원의 100%를 선발한다. 실기고사를 실시하는 조형대학 및 스포츠과학과는 나군에서 모집한다. 조형대학은 1단계에서 수능 100%로 모집인원의 400%를 선발하고 2단계에서 실기 40% + 수능 60%로 선발하며, 스포츠과학과는 1단계에서 수능 100%로 모집인원의 600%를 선발하고 2단계에서 실기 60% + 수능 40%로 최종합격자를 선발한다.
수능 영역별 반영 방법은 자연계열은 국어A, 수학B, 영어, 탐구를 반영하고, 문예창작학과를 제외한인문계열과 건축학부 건축학전공 인문계열은 국어B, 수학A, 영어, 탐구를 반영한다. 문예창작학과는 국어B, 영어, 탐구를 반영하고, 스포츠과학과는 국어A/B, 영어, 탐구를 반영한다. 조형대학의 경우 수학A/B 또는 탐구영역(2개 영역 반영) 중 높은 점수와 국어A/B, 영어를 반영한다. 탐구영역은 사탐, 과탐, 직탐의 구분 없이 지원가능하며, 사탐 및 과탐은 2과목, 직탐은 1과목을 활용할 수 있다.

이 대학은 올해 교육부 재정지원 사업인 ▲2단계 산학협력선도대학 육성사업 ▲고교교육 정상화 기여대학 지원사업 ▲수도권 대학 특성화 사업(CK-II) ▲국립대학 혁신지원사업을 석권하며 올해에만 약 100억원의 재정확충을 이뤄 내실을 다지고 있다. 이 중에서도 특히 '수도권 대학 특성화 사업(CK-II)'은 학부생을 위한 다양하고도 실질적인 교육비를 지원해 학생들에게 혜택이 돌아간다. 학부생들의 프로젝트 수행을 위한 재료ㆍ공구 구입비용을 비롯해 ▲산학협력 작품제작 비용 ▲국내외 경진대회 참가경비 ▲현장실습을 위한 인턴십 ▲복수전공ㆍ부전공 장려를 위한 장학금 및 비교과(융합학과 동아리 활동비)영역 등을 지원한다.
오진희 기자 valer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