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S-OIL, '푸드뱅크' 차량에 1억 규모 유류비·윤활유 지원

최종수정 2014.11.20 08:53 기사입력 2014.11.20 08:5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강욱 기자] S-Oil 은 20일 서울 상암동 마포행복나눔푸드마켓에서 소외 이웃을 위한 무료 식품나눔사업(푸드뱅크) 차량 유류비 1억원(주유상품권)을 한국사회복지협의회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또 자회사인 S-OIL토탈윤활유(대표: 파스칼 리고)도 1000만원 상당의 윤활유를 지원했다.

S-OIL의 후원금품은 농어촌지역 푸드뱅크 100곳에 전달되어 저소득가정, 홀몸 어르신, 복지시설 등 어려운 이웃에게 식품을 배달하는 푸드뱅크 차량의 주유와 윤활유 교환에 사용된다. S-OIL은 재정적인 문제로 식품배달 차량 운행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푸드뱅크 사업을 지원하기 위해 3년 전부터 차량 유류비를 지원해오고 있다.

류열 S-OIL 수석부사장은 "미국과 유럽 선진국에서 푸드뱅크사업은 '제2의 수확'으로 불리며 크게 활성화되어 있다"고 말하고 "S-OIL의 차량 유류비 지원이 농어촌 지역의 홀로 사는 어르신 등 끼니를 걱정해야 하는 이웃에게 따뜻한 정이 담긴 먹을거리를 전달하는데 작으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푸드뱅크는 식품의 생산ㆍ유통ㆍ판매ㆍ소비의 각 단계에서 발생하는 먹을거리를 식품 제조업체나 개인들로부터 기탁 받아 복지시설, 저소득가정에 무상으로 제공하는 복지사업으로 한국사회복지협의회가 주관하여 운영하고 있다. 중앙조직인 전국푸드뱅크 외에 광역푸드뱅크(17개), 기초푸드뱅크(271개), 푸드마켓(128개) 등 전국 416개소를 통해 연간 200만명의 어려운 이웃을 돕고 있다.
조강욱 기자 jomarok@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