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한금융투자, ETN 기초지수 공개

최종수정 2014.11.07 10:36 기사입력 2014.11.07 10:36

댓글쓰기

신한금융투자가 ETN(상장지수증권) 시장을 준비하며 자사 ETN 기초지수를 7일 공개했다.

신한금융투자가 ETN(상장지수증권) 시장을 준비하며 자사 ETN 기초지수를 7일 공개했다.


[아시아경제 박미주 기자]신한금융투자가 ETN(상장지수증권) 시장을 준비하며 자사 ETN 기초지수를 7일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한 지수는 두 가지로 'K200 USD 선물 바이셀지수'와 'USD K200 선물 바이셀지수'다.

K200 USD 선물 바이셀지수는 코스피200(KOSPI200) 선물을 매수하고 미국달러 선물을 매도해 산출된 지수다. 이 지수는 한국 시장(KOSPI200)에 투자하는 외국인의 시각을 복제한 게 특징이다. 외국인 입장에서 달러 환율 등락을 반영했다. 주가상승, 원화강세(환율하락)일 때 수익이 발생하는 구조다.

USD K200 선물 바이셀지수는 KOSPI200 선물을 매도하고 미국달러 선물을 매수해 산출되는 지수다. K200 USD 선물 바이셀지수와 반대의 개념으로 주가 하락, 원화약세(환율상승)가 예상될 때 수익이 발생하는 구조다.

신한금융투자가 공개한 두 지수는 오는 17일 상장되는 '신한 K200 USD 선물 바이셀 ETN'과 'USD K200 선물 바이셀 ETN'의 기초지수로 각각 사용된다. 두 지수에 투자하는 방법은 신한금융투자가 발행하는 ETN을 통해 가능하다.
명석웅 Equity파생팀 부장은 "K200 USD 선물 바이셀지수는 KOSPI200이 상승할 때 원화강세가 보이는 것에 착안해 개발했다"며 "외국인이 체감하는 국내 시장을 확인하고 참고할 수 있는 지표로 국내 고객들의 투자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박미주 기자 beyond@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