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中 IT와 車 융합…둥펑·화웨이 스마트카 공동개발

최종수정 2014.10.19 13:50 기사입력 2014.10.19 13:5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병희 기자] 중국에서 자동차와 정보기술(IT) 기업 간의 융합이 성사됐다.

중국 둥펑 자동차와 통신장비업체 화웨이가 인터넷이 가능한 자동차 개발을 위해 합작 계약을 맺었다고 인민일보가 1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양 사는 9인치 화면의 '윈드링크'라는 단말기를 통해 인터넷 서비스 뿐만 아니라 위성을 이용한 내비게이션, 음성 인식 서비스도 제공할 계획이다. 나아가 양 사는 자동 운전이 가능한 스마트카도 함께 개발키로 했다.

양 사는 향후 자동차와 사람, 자동차와 자동차, 자동차와 클라우드를 상호 연결할 수 있는 상품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화웨이는 제품의 연구개발(R&D)에 초점을 맞추고 둥펑은 제품의 융합과 애플리케이션에 집중해 역할을 분담키로 했다.

1세대 윈드링크 단말기는 둥펑 자동차의 펑선 AX7에 장착될 것으로 알려졌다. 펑선 AX7는 내달 공개될 것으로 예상된다.
박병희 기자 nu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