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라디오스타', 시청률 소폭 하락 불구 '심야 예능 1위'

최종수정 2014.10.16 06:48 기사입력 2014.10.16 06:48

댓글쓰기

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 - 라디오스타'/방송 화면 캡처

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 - 라디오스타'/방송 화면 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장용준 기자]'황금어장 - 라디오스타'가 시청률의 소폭 하락에도 불구하고 동시간대 예능프로그램 1위에 올랐다.

16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15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 - 라디오스타'는 5.2%의 전국 시청률을 나타냈다. 이는 지난 방송이 기록한 5.5%보다 0.3%포인트 하락한 수치다.
이날 방송에는 가수 김지현, 성대현, 현진영, 방송인 김현욱이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김지현이 "난 오늘 출연한 사람들 중 돈을 가장 적게 잃은 거 같다"고 말하자, 엠씨 김구라는 "돈은 안 잃었지만 외모를 잃었다"라고 직설적으로 말했다. 김지현은 "이제 자리를 잡고 있다"라며 "아까도 현진영이 '많이 나아져서 다행이다'라고 하더라"고 밝혔다.

한편 동시간대에 방송된 SBS '달콤한 나의 도시'는 2.3%, KBS2 '가족의 품격 - 풀하우스'은 3.7%의 전국 시청률을 기록했다.

장용준 기자 zelra@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