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가을철 '옴' 주의보, 전염성 매우 높아… "효과적인 예방법은?"

최종수정 2014.10.02 14:56 기사입력 2014.10.02 14:56

댓글쓰기

가을철 옴 주의보[사진=KBS1 뉴스 캡처]

가을철 옴 주의보[사진=KBS1 뉴스 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가을철 옴 주의보, 전염성 매우 높아… "효과적인 예방 방법은?"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가을철을 맞아 스멀스멀 찾아온 불청객 옴이 확산되고 있다.
대한피부과학회지에 따르면 지난 2012년 8월부터 2013년 12월 사이 병원을 찾은 1539명의 옴 감염 환자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10월과 11월의 가을철 환자가 각각 12.3%, 14.9%로 높은 비율을 차지했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연령별 차이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 10세 미만 소아(14.2%)와 60세 이상(13.7%)에서 옴 발병률이 가장 높았다. 옴 환자 가운데는 진단을 받기까지 약 6개월이 소요된 경우도 있었으며, 50세 이상 고령일수록 진단이 늦었다.

1차적으로 옴 감염이 일어났을 것으로 추정할 수 있는 장소는 자택이 68%로 가장 많았고, 이어 종합병원·요양원·요양병원이 각각11.2%, 8.2%, 6.3% 였다. 특히 감염 경로를 추정할 수 있는 환자 중 27.9%는 동거하는 성인 가족에 의해 감염된 것으로 분석됐다.
옴이 감염된 부위는 배 70%, 팔 63.1%, 등 61.6%, 손 60.2%, 손가락 사이 40.6%, 발바닥 36%, 얼굴·목 23.2% 등의 순으로 많았다.

중앙대학교병원 피부과 홍창권 교수는 "옴은 전염성이 매우 높은 만큼 환자가 발생하면 빨리 격리해 치료하고, 같은 방을 쓰던 사람들도 3주 가량의 잠복기간을 감안해 하루나 이틀 정도 옴 치료를 함께 받도록 하는 게 바람직하다"면서 "감염환자가 사용하던 침구와 속옷도 반드시 빨아서 일광소독을 해야 한다"고 권고했다.

가을철 옴 주의보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가을철 옴 주의보, 군대 생각이 나네" '가을철 옴 주의보, 깨끗히 씻읍시다" "가을철 옴 주의보, 찜찜하네"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