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CJ푸드빌 비비고, 가을 밥상 출시

최종수정 2014.09.16 15:20 기사입력 2014.09.16 09:4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소연 기자]CJ푸드빌 비비고가 날씨가 쌀쌀해지는 가을을 맞아 따뜻한 기운을 담은 가을 신메뉴 3종을 출시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비비고 신메뉴는 다양한 종류의 버섯과 연근, 토란 등 뿌리채소를 활용한 것이 특징이다. 버섯은 ‘동의보감’에 “기운을 돋우고 식욕을 증진시켜 위장을 튼튼하게 해준다”고 기록돼 있을 만큼 건강에 이로운 음식이며, 연근, 토란 등 가을에 나는 채소는 땅 속에서 맛과 영양을 고스란히 담아 추위를 이겨내는 데 도움을 준다.
‘모둠버섯솥밥과 고추장 삼겹살 반상’은 백만송이버섯, 새송이버섯, 표고버섯 등 다양한 버섯과 곤드레 나물을 고소한 들기름 간장 소스에 비벼먹는 가을 별미로, 매콤하게 볶은 고추장 삼겹살을 곁들여 먹는 반상 메뉴다.

‘백화고 버섯 차돌박이 국시와 영양밥 반상’은 표고버섯 중에서도 으뜸이라고 알려진 백화고를 비롯한 다양한 버섯은 물론 차돌박이, 미나리, 배추를 넣고 끓인 얼큰한 국수와 가을 제철 채소 단호박을 넣어 지은 영양밥을 함께 제공한다.

‘연근 버섯 들깨탕과 영양밥 반상’은 연근, 토란과 함께 들깨를 넣어 더욱 깊은 맛을 낸 들깨탕에 표고버섯, 조랭이떡을 넣어 더욱 든든하다.
비비고 관계자는 “비비고는 지난 1년간 계절, 절기마다 가장 맛있는 식재료를 사용하고, 지역의 대표 별미를 비비고식으로 재해석해 선보여왔다”며, “따뜻하게 요리한 비비고의 가을 신메뉴가 고객들의 환절기 건강 관리에 많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소연 기자 nicks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