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워홈, 조미김 할랄인증..18억 이슬람시장 노린다

최종수정 2014.09.05 09:25 기사입력 2014.09.05 09:2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광호 기자] 종합요리식품기업 아워홈은 세계인들의 선호도가 가장 높은 한식 중 하나인 '김'의 국제 할랄 인증을 획득했다고 5일 밝혔다.

아워홈은 용인공장에서 생산하는 조미김 제품에 대해 국내 유일 공인 할랄 인증 기관인 한국이슬람교 중앙회(KMF: Korea Muslim Federation)의 까다로운 심사를 거쳐 할랄 공인을 받았다.

이를 통해 아워홈은 세계 18억 인구의 이슬람권 시장을 공략하기 위한 토대를 마련했다.

아워홈은 지난 2012년 농림수산식품부가 한식 세계화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하는 '한식의 할랄인증을 위한 제품·메뉴 개발' 사업에 유일한 대상 식품기업으로 선정, 이후 2년에 걸친 연구를 진행해 이 같은 성과를 거뒀다.

아워홈은 향후 1년 안에 연 매출 100억 원을 넘긴다는 목표로 유럽, 미주, 중동, 동남아 등 이슬람 시장이 형성된 해외 모든 지역에 할랄 인증 김을 수출할 계획이다.
매출 달성을 위해 아워홈은 올 하반기와 내년 상반기에 국제 할랄 박람회에 참가하는 등 현지 바이어들과 소비자들에게 한국 조미김의 우수성을 적극 소개하는 데 주력할 방침이다.

아워홈은 또 김 외에도 국·탕, 김치, 면, 떡, 어묵, 장류, 두부 등의 한식에 대한 할랄 인증도 연구를 진행하고 있어 곧 가시적인 성과를 내놓을 수 있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이광호 기자 kwa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