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미래부-교육부, 창조경제 이끌 인재 양성 위해 뭉친다

최종수정 2014.09.02 12:00 기사입력 2014.09.02 12:00

댓글쓰기

미래부-교육부, 창의적 인재 양성 위한 2차 정책협의회 개최

[아시아경제 이초희 기자]미래창조과학부와 교육부가 창조경제를 이끌 창의적 인재 양성을 위해 두 번째 자리를 마련한다.
미래부(장관 최양희)와 교육부(장관 황우여)는 3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 중회의실에서 두 부처 차관 간 제2차 정책협의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정책협의회는 지난해 5월 미래부와 교육부 간 체결된 '창조경제를 견인할 창의 인재 육성을 위한 업무 협약(MOU)'에 따른 것으로, 두 부처는 지난 1월 개최된 제1차 정책협의회의 성과를 점검하는 한편 각 부처가 제안한 신규 협업과제의 추진을 논의할 예정이다.

이번 정책협의회에서는 ▲과학교육 강화 및 소프트웨어 교육 확대 ▲교육부문의 비타민 프로젝트 추진 ▲K-MOOC(온라인 대중공개강좌) 추진등 3가지의 중점과제를 협의한다.
우선 교육부가 추진 중인 문ㆍ이과 통합형 교육과정 개정시 과학계의 의견을 충분히 수렴해 과학교육 강화 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또 소프트웨어 과목 관련 교재개발, 교원연수, 연구ㆍ시범학교 운영사항 및 2015 개정 교육과정 개편 등에 있어 긴밀하게 협력해 진행할 예정이다.

교육과 정보통신기술(ICT)을 융합한 미래학교 운영 시 교육부와 미래부가 협업을 통해 스마트 학습지원 서비스 개발 및 미래학교 시범 운영에 지속적으로 협력하고, 미래부는 교육현장의 요구를 반영한 신기술 요소개발을 지원할 방침이다.

아울러 초ㆍ중등 학교에서 오픈소스 HW를 이용한 '사물인터넷 창작(DIY) 프로그램'을 통해 학생들의 아이디어가 혁신을 이룰 수 있도록 학교 현장에 교육프로그램을 안내하고, 3차원(3D) 프린터를 특성화고ㆍ마이스터고 교육 등에서 활용할 수 있는 방안 마련을 위해 협력할 계획이다.

또 K-MOOC도 추진할 예정이다. 온라인을 통해 우수한 강좌를 대중에 공개해 학점 인정 등 학사관리를 지원하는 'K-MOOC 사업' 추진 시 교육부가 총괄하는 사업 추진 협의체에 미래부도 참여, 콘텐츠 개발ㆍ공유 등에 적극 협력할 계획이다.

이초희 기자 cho77lov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