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국내 최초 중국 H주 레버리지 ETF, 25일 코스피 상장

최종수정 2014.08.21 14:39 기사입력 2014.08.21 14:3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현우 기자]한화자산운용이 운용하는 '아리랑(ARIRANG) 합성-차이나H 레버리지' 상장지수펀드(ETF)가 오는 25일 유가증권시장에 상장된다.

21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번에 상장되는 ETF는 국내 최초의 중국 H주 레버리지 ETF로, HSCEI 지수의 일간수익률 2배를 추종하는 상품이다.
또 아리랑 합성-차이나H 레버리지 ETF는 환헷지 상품으로 설계돼 기초자산 통화 가치 변동과 무관하게 HSCEI 지수의 움직임만을 추종한다.

거래소는 최근 중국 경기부양에 대한 기대감이 커진 만큼 중국 본토 증시가 강세를 띠면 해당 ETF가 효과적인 투자수단이 될 것으로 기대했다.

한편 이번 아리랑(ARIRANG) 합성-차이나H 레버리지 ETF 상장으로 전체 ETF 상장종목수는 162개로 늘어나게 됐다.
이현우 기자 knos8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