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담배회사 불법 폭로…건보공단, 22일 국제심포지엄

최종수정 2014.08.20 12:00 기사입력 2014.08.20 12: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지연진 기자]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종대)은 22일 오전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흡연의 폐해와 담배회사의 불법행위를 주제로 국제심포지엄을 연다.

이번 행사에선 담배의 해악과 담배회사들의 불법행위를 널리 알리고, 담배규제정책으로 담배소송이 갖는 의미와 중요성이 논의된다.

세계보건기구(WHO)의 수잔 머카도 건강증진국장이 흡연의 폐해와 담배 규제에 대한 WHO 기본협력을 발표하고, 연세대 지선하 교수는 국내 흡연피해와 흡연이 진료비 지출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발표한다.

특히 미국 담배회사를 상대로 24조원의 손해배상을 받아낸 신시아 로빈슨 사건 등 80여건의 담배소송에서 전문가 증언을 해온 스탠포드대학교 로버트 포록터 교수가 담배의 유해성을 은폐하기 위한 담배회사들의 마케팅 전략을 소개한다. 또 담배회사들의 은폐했던 담배의 중독성을 최초로 경험한 담배회사 내부고발자 빅터 디노블도 이번 심포지엄에 참석한다.

건보공단 김종대 이사장이 개회사를 맡았고, 세계보건기구 서태평양지역사무처(WHO/WPRO) 신영수처장과 보건복지부 문형표 장관, 담배규제기본협약(FCTC) 당사국총회 문창진 의장 등의 축사도 준비됐다.
지연진 기자 gyj@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