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남드래곤즈, 경기장 안전을 위한 심폐소생술 교육 실시

최종수정 2014.08.20 08:37 기사입력 2014.08.20 08:37

댓글쓰기

전남드래곤즈(사장 박세연)가 19일 광양소방서의 협조를 얻어 오후 훈련에 앞서 광양축구전용구장에서 심폐소생술 교육을 실시했다.

전남드래곤즈(사장 박세연)가 19일 광양소방서의 협조를 얻어 오후 훈련에 앞서 광양축구전용구장에서 심폐소생술 교육을 실시했다.


"심정지에 대처할 수 있는 심폐소생술 직접 체험"

[아시아경제 김권일 기자]전남드래곤즈(사장 박세연)가 19일 광양소방서의 협조를 얻어 오후 훈련에 앞서 광양축구전용구장에서 심폐소생술 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심폐소생술 교육은 직원 및 선수단의 안전의식을 높이고 경기장 관중 및 선수의 갑작스러운 심장 정지 시 대처요령을 습득하기 위해 마련되었으며, 코칭스텝을 비롯한 선수, 구단 직원 모두가 참여했다.
전남드래곤즈(사장 박세연)가 19일 광양소방서의 협조를 얻어 오후 훈련에 앞서 광양축구전용구장에서 심폐소생술 교육을 실시했다.

전남드래곤즈(사장 박세연)가 19일 광양소방서의 협조를 얻어 오후 훈련에 앞서 광양축구전용구장에서 심폐소생술 교육을 실시했다.


코칭스텝 및 선수들은 광양소방서 광영소방센터 박현민 구급대원의 시범에 따라 심정지 환자 발견시 의식확인, 119 신고, 30번 흉부압박, 2번 인공호흡 순으로 한 번씩 체험해보는 시간을 가졌으며, 자동제세동기 사용법도 습득했다.

심폐소생술 체험을 한 방대종 선수는 “심정지는 경기중 선수들에게 언제든지 발생할 수 있다. 심정지에 대처할 수 있는 심폐소생술을 직접 체험해 볼 수 있어 많은 흥미를 가지고 교육에 임했다"며 "일상 생활이나 경기장에서 실제 심정지 환자가 발생하더라도 소방대원이 알려준 대로 할 수 있을 것 같다”고 교육 소감을 말했다.
김권일 기자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