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정읍천 청소년 물놀이장, 도심 속 최고 피서지로 인기

최종수정 2014.08.11 13:45 기사입력 2014.08.11 13:45

댓글쓰기

정읍천을 이용한 정읍천 청소년물놀이장이 도심 속 피서지로 인기를 모으고 있다.

정읍천을 이용한 정읍천 청소년물놀이장이 도심 속 피서지로 인기를 모으고 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재길 기자]정읍시 도심구간을 동·서로 가로지르는 자연하천인 정읍천을 이용한 정읍천 청소년물놀이장이 도심 속 피서지로 인기를 모으고 있다.

시는 올해 이상기온으로 이른 더위가 시작됨에 따라 본 개장에 앞서
지난 7월 5일과 6일, 12일과 13일 주말 사전개장한데 이어 19일부터 본격 개장 했고, 이달 17일까지 운영될 예정이다.
청소년 물놀이장은 3천860㎡의 규모의 풀장과 워터슬라이드 2조, 분수시설 1식, 몰골텐트 25동, 남·여탈의실 2실, 바닥깔판(팔레트) 50개의 물놀이 및 편의시설을 갖추고 있으며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특히 이용객들의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안전관리요원과 물놀이보조요원 등 20명을 상시 배치하고 있기도 하다.

시에 따르면 청소년 물놀이장은 평일에는 200여명, 주말·휴일에는 1천여명의 피서객이 몰리면서 현재까지 약 1만여명의 피서객이 이용했다.
청소년 물놀이장 운영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다.

시는 이용객의 안전을 위해 우천으로 하천수위가 높아지거나 수질이 탁할 경우 임시 휴장한다.

시 관계자는 “올여름 무더위 마지막 기승을 부리는 이번 주까지 피서객들이 몰려올 것으로 보고 이용객들의 안전과 불편사항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재길 기자
TODAY 주요뉴스 "택시기사 잘생겨서"…허벅지에 얼굴 파묻고 추태 "택시기사 잘생겨서"…허벅지에 얼굴 파묻고 ... 마스크영역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