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완도에서 영화·드라마 촬영하면 흥행대박

최종수정 2014.08.11 11:35 기사입력 2014.08.11 10:36

댓글쓰기

영화 '명량'의 대규모 군함씬의 촬영 장소인 완도 청해포구 촬영장

영화 '명량'의 대규모 군함씬의 촬영 장소인 완도 청해포구 촬영장

썝蹂몃낫湲 븘씠肄

"영화‘명량, 해적’촬영지인 청해포구 세트장 관광객 급증"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영화 ‘명량’이 역대 최단기간(개봉 11일째) 1,000만 관객을 불러 모으며 인기몰이 중인 가운데 주요 명장면 촬영지로 알려진 완도 청해포구 드라마 세트장에 관광객이 몰리고 있다.
극장가를 뜨겁게 달구고 있는 명량은 완도 청해포구 촬영장에서 지난해 3월부터 4월까지 약 한달간 시설을 세팅하고 주요장면을 촬영했다.

영화속에서 왜군부대 출정식, 군함정박 선착장 전투씬, 전쟁으로 폐허가 된 저잣거리 등 바닷가를 배경으로 하는 명장면은 대부분 청해포구에서 촬영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메인 예고편에 바닷가의 웅장한 세트장도 청해포구의 모습이며 왜구를 피해 피신하는 동백숲 전경은 국내 최대난대림 수목원인 완도수목원으로 알려졌다.
이밖에도 최근에 개봉한 김남길, 손예진 주연의 해적(바다로 간 산적)도 청해포구 세트장에서 촬영한 것으로 알려져 더 많은 관심이 쏠릴 것으로 기대된다.

청해포구 촬영장은 지난 2004년 11월부터 방영한 KBS드라마 '해신'을 촬영하기 위해 완도군과 방송사가 합작하여 건립하였으며 드라마가 인기리에 방영되면서 수많은 관광객이 찾아와 완도군 500만 관광객 시대의 문을 연바 있다.

이후에도 드라마 태왕사신기, 대조영, 주몽, 추노 등 삼국시대, 고려, 조선시대, 근대사까지 넘나드는 역사드라마와 영화 40여편을 촬영했다.

청해포구 촬영장 관리사무소 한홍선 과장은 "청해포구에서 주요 장면을 촬영한 영화 ’명량‘이 인기를 끌면서 날이 갈수록 관광객이 눈에 띄게 늘고 있다"고 말했다.

청해포구 촬영장 주변에는 차량 이동 10분이내 거리에 국내 최대 난대림 수목원인 완도수목원과, 다도해를 한눈에 바라다 볼 수 있는 완도타워가 있고 전복섬 노화도와 보길도를 들어갈 수 있는 화흥포항도 지척에 있다.
영화 '명량'의 대규모 군함씬의 촬영 장소인 완도 청해포구 촬영장

영화 '명량'의 대규모 군함씬의 촬영 장소인 완도 청해포구 촬영장

썝蹂몃낫湲 븘씠肄

또한, 30분이내 거리에는 2013년 해양수산부 선정 전국 3대 해수역장인 명사십리해수욕장, 장보고 기념관을 비롯한 문화유적지, 완도항 수산시장을 돌아보는 연계관광 코스가 인기를 끌고 있다.

완도군은 전국 기초자치단체에서는 최초로 2010년에 영상마케팅담당을 설치하여 각종 프로그램을 유치하고 지역 홍보요소를 영상에 노출하여 효과를 톡톡히 올리고 있다.

청해포구 촬영장 뿐만 아니라 영화 서편제와 드라마 봄의 왈츠, 여인의 향기, 최고다 이순신 주무대인 청산도를 비롯해 완도전역이 고전과 근현대사 영상물의 주무대가 되어 국내 최고의 드라마시티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완도군의 천혜 절경과 지역 특산품이 영상을 통해 자연스럽게 노출되면서 효과적인 홍보는 물론 건강의 섬 완도의 지역브랜드 가치가 더욱 높아지고 있으며 지속적으로 내실 있는 영상마케팅을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TODAY 주요뉴스 억대 출연료 받으면서 대역?…때아닌 '액션 대역' 논란 억대 출연료 받으면서 대역?…때아닌 '액션 대... 마스크영역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