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터미네이터5' 세계 1위 미인 에밀리아 클라크·이병헌의 관계가…

최종수정 2014.08.07 14:35 기사입력 2014.08.07 14:35

댓글쓰기

'터미네이터5' 이병헌과 함께 출연하는 에밀리아 클라크.(출처: 영화 '왕좌의 게임' 트위터)

'터미네이터5' 이병헌과 함께 출연하는 에밀리아 클라크.(출처: 영화 '왕좌의 게임' 트위터)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터미네이터5' 세계 1위 미인 에밀리아 클라크·이병헌의 관계가…

배우 이병헌이 출연하는 것으로 알려진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터미네이터-제네시스(Terminator Genisys)'가 크랭크업했다.
이 영화에 출연하는 배우 아놀드 슈왈츠제네거는 7일(현지시간) 자신의 SNS를 통해 영화의 촬영 종료 소식을 알리며 "영화의 스태프들에게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왜 우리가 터미네이터와 사랑에 빠졌는지 그 이유를 알게 될 것"이라며 "2015년 7월1일 돌아오겠다(I'll be back)"이라는 말을 덧붙이며 영화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터미네이터5'는 이전 1~4편의 이야기와는 밀접한 관계가 없이 새로 시작하는 '리부트'로 사라 코너와 존 코너의 아버지인 카일 리스의 젊은 시절을 그리는 3부작으로 만들어진다.
'화이트 하우스 다운'의 제이슨 클락이 존 코너, '왕좌의 게임'의 에밀리아 클라크가 사라 코너 역으로 캐스팅됐다.

특히 에밀리아 클라크는 지난해 미국 영화 비평지 TC 캔들러가 선정한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얼굴 100인'에서 1위를 했기 때문에 팬들의 기대감이 크다.

이 중 한국 팬들이 가장 기대하는 이병헌의 캐릭터는 'T-1000'으로 추정된다. T-1000은 제임스 카메론이 연출한 '터미네이터 2'에서 로버트 패트릭이 무표정한 얼굴로 연기하며 엄청난 존재감을 보인 전설적인 액체로봇으로 터미네이터 시리즈 역사상 가장 사랑받는 악역이다.

공식적인 발표는 없지만 이미 유출된 큐시트를 통해 이병헌이 T-1000임이 공공연하게 알려졌다. 할리우드로 영역을 넓힌 이병헌의 T-1000 연기는 영화의 큰 관전 포인트가 될 전망이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