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소비자만족도 높은 해외 온라인몰, '아이허브'

최종수정 2014.08.07 12:00 기사입력 2014.08.07 12:00

댓글쓰기

이용률은 아마존(55.9%), 이베이(38.2%), 아이허브(36.8%)순으로 높아

[아시아경제 장인서 기자] 소비자 만족도가 높은 해외 온라인 쇼핑몰은 아이허브인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소비자원은 해외직구 이용자 1000명을 대상으로 해외 온라인 쇼핑몰과 배송대행 사이트, 구매대행 사이트에 대한 이용률 및 만족도를 조사한 결과 해외 온라인 쇼핑몰 중 건강보조식품 등을 판매하는 미국의 아이허브의 만족도가 5점 만점에 4.23점으로 가장 높았다고 7일 밝혔다.
아이허브 다음으로는 아마존(3.70점), 샵밥(3.66점), 라쿠텐(3.63점), 아마존재팬(3.61점), 드럭스토어(3.58점), 이베이(3.57점) 순이었다.

해외 온라인몰 중 가장 많이 이용하는 곳은 아마존(55.9%)이었고 다음으로 이베이(38.2%), 아이허브(36.8%), 샵밥(8.9%), 6PM(5.5%) 등이 뒤를 이었다. 이용 상위 10위권 내에는 나라별로 미국 7개, 일본 2개, 중국 1개 쇼핑몰이 포함됐다.

해외 배송대행 사이트는 주로 몰테일(36.2%), 위메프박스(15.8%), 뉴욕걸즈(6.5%), 아이포터(4.3%), 오마이집(3.9%)을 이용했으며, 만족도는 몰테일(3.50점), 위메프박스, 뉴욕걸즈(각각 3.46점) 등이 높았다.
구매대행 사이트는 주로 옥션 이베이(31.3%), G마켓 이베이(26.7%), 위즈위드(24.9%) 등을 사용했고, 만족도는 캔아이쇼(3.56점), 위즈위드(3.45점), 엔조이뉴욕(3.38점) 순으로 높았다.

소비자원은 이번 조사 결과를 소비자종합정보망인 스마트컨슈머(www.smartconsumer.go.kr)에 게재했다.

소비자원 관계자는 "국내 소비자들의 안전한 해외직구 이용을 위해 해외온라인 사이트 및 배송·구매대행업체에 대한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소비자들이 주로 이용하는 해외직구 관련 사이트의 선택·비교정보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장인서 기자 en1302@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