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인비 "메이저 모의고사~"

최종수정 2014.08.07 09:48 기사입력 2014.08.07 09:48

댓글쓰기

마이어클래식서 '초대 챔프' 도전, 루이스와 리디아 고 등 톱랭커 총출동

박인비

박인비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손은정 기자] '골프여제' 박인비(26ㆍKB금융그룹)가 '메이저 모의고사'를 치른다.

7일 밤(한국시간) 미국 미시건주 그랜드래피즈 블라이드필드골프장(파71ㆍ6414야드)에서 개막하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마이어클래식(총상금 150만달러)이다. 올해 창설됐다. 2주 전 국가대항전 인터내셔널크라운 직후 투어가 1주간 휴식을 취한 뒤 재개되는 하반기 첫 레이스다.
박인비에게는 다음 주 올 시즌 네 번째 메이저 웨그먼스LPGA챔피언십(총상금 225만달러)을 앞둔 마지막 샷 점검의 기회라는 게 중요하다. 매뉴라이프클래식에서 1승을 수확했지만 지난해 6승에 비하면 우승 가뭄이 이어지고 있다. 지난해 같은 폭발력은 사라졌지만 인터내셔널크라운에서 개인전적 3승1패를 수확하며 에이스다운 경기력을 선보였다는 게 위안거리다.

상위랭커들이 샷 점검을 위해 총출동한다. 세계랭킹 1위 스테이시 루이스(미국)와 2위 리디아 고(뉴질랜드), 4위 수잔 페테르센(노르웨이), 5위 렉시 톰슨(미국) 등 '톱 5'가 모두 출사표를 던졌다. 루이스가 가장 강력한 우승후보다. 상금랭킹(194만달러)과 평균 타수(69.26타), 올해의 선수 포인트(190점), '톱 10' 피니시율(76%) 등 주요 개인타이틀 부문에서 모두 1위다. 재미교포 미셸 위가 '복병'이다.
손은정 기자 ejs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