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세월호 사고해역서 실종자 수색 어선 침몰

최종수정 2014.08.07 07:31 기사입력 2014.08.07 04:1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지연진 기자] 세월호 사고 해역에서 실종자를 야간 수색하던 어선이 대형 유조선과 충돌해 침몰했다. 탑승한 선원들은 모두 구조됐다.

6일 밤 12시32분께 전남 진도군 조도면 맹골도 남서쪽 7㎞ 지점에서 어선과 4000t급유조선이 충돌했다.
사고가 난 곳은 세월호가 침몰한 해역에서 서쪽으로 19㎞ 떨어진 지점이다.

사고 어선은 충돌 후 침몰했으며, 탑승한 선원 11명은 세월호 해상 수색을 위해 인근에 대기한 해경에 의해 전원 구조됐다.

구조된 선원 가운데 1명은 충돌 과정에서 가벼운 상처를 입었다.
유조선은 큰 피해를 보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고 기름 유출 여부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해경은 구조된 선원들을 팽목항으로 이송해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한편 세월호 사고 실종자 수색 작업은 제12호 태풍 '나크리'의 영향으로 일주일간 중단됐다 지난 5일 재개됐다.


지연진 기자 gyj@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