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용산~덕소행 열차, 이촌역 접근 중 멈춰…300여명 갇혀

최종수정 2014.07.28 22:08 기사입력 2014.07.28 22:0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혜원 기자] 28일 오후 8시35분께 서울 지하철 중앙선 용산∼덕소행 열차가 이촌역으로 접근하던 중 갑자기 멈춰 승객 300여명이 한 시간 이상 열차에 갇혔다.

사고 열차는 용산역을 출발해 이촌역으로 접근하던 중 전기가 공급되지 않는 구간을 지나면서 브레이크의 공기 압력이 떨어져 정지한 것으로 알려졌다.

코레일은 오후 9시50분 현재 이촌역에 있던 다른 전동차로 사고 차량을 끌어내고 있으며, 서빙고역∼용산역 양방향 구간을 오가는 모든 열차의 운행을 정지했다.
김혜원 기자 kimhy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