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유병언 장남 대균씨 경기도 용인에서 검거(2보)

최종수정 2014.07.25 19:28 기사입력 2014.07.25 19:28

댓글쓰기

속보[아시아경제 이혜영 기자] 유병언 전 세모그룹 회장(73)의 장남 대균(44)씨와 도피 조력자 박수경(34)씨가 경기도 용인 수지의 한 오피스텔에서 검거됐다.

인천지검은 25일 오후 7시께 도피 중인 대균씨와 박씨를 검거했다고 밝혔다. 인천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 소속 경찰관들이 이들을 검거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이들을 인천지검으로 압송 중이다.
이혜영 기자 itsm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