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2014 신진건축사 아이디어 공모전에 남욱재·전병헌 건축사 당선

최종수정 2014.07.13 11:00 기사입력 2014.07.13 11:00

댓글쓰기

구서초 옹벽개선(부산) 및 동명초효평분교 리모델링(대전) 아이디어전에 각각 선정

남욱재 건축사의 서초등학교 옹벽시설물 디자인개선사업안

남욱재 건축사의 서초등학교 옹벽시설물 디자인개선사업안


[아시아경제 이초희 기자]2014 상반기 신진건축사 대상 아이디어 공모전에서 이솜건축사사무소의 남욱재 건축사와 더사이트건축사사무소 전병헌 건축사가 각각 구서초등학교 옹벽시설물 디자인개선사업과 효평분교 리모델링 및 관광자원화 사업에 당선됐다.
국토교통부는 신진건축사 발굴ㆍ육성정책 중 하나인 '신진건축사 아이디어공모전(상반기)'의 최종 당선작을 13일 발표했다.

국토부는 사업참여 기관과의 협의를 거쳐 지난 5월 공모를 시행한 후 7월초 심사(1차 서류, 2차 프레젠테이션)를 진행해 각 사업에 대한 당선자를 최종 선정했다.
당선자에게 해당 프로젝트의 설계권을 부여하는 부산시 금정구청의 옹벽시설물 디자인개선사업 공모에는 남욱재 건축사(이솜건축사사무소)가 당선됐다. 입선작에는 김진숙(공명건축사사무소), 조병규(투닷건축사사무소) 건축사가 각각 선정됐다.

남 건축사가 제안한 안은 옹벽환경개선의 현실성을 염두해 5가지로 구분한 디자인이 우수했고 시공성 및 유지관리적 측면에서도 좋은 평가를 받았다.

전병헌 건축사의 효평분교 리모델링 및 관광자원화 사업안

전병헌 건축사의 효평분교 리모델링 및 관광자원화 사업안


대전광역시의 동명초 효평분교 리모델링 및 관광자원화 공모에서는 전병헌 건축사(더사이트건축사사무소)와 김상철 건축사(세가건축사사무소)의 작품이 각각 당선작과 입선작에 선정됐다.
전 건축사는 현장답사를 통해 주변상황을 조사ㆍ분석한 마스터플랜과 함께 신소재인 폴리카보네이트를 접목한 저예산 에너지 절약형 건축물 아이디어를 제시했다.

국토부 관계자는 "하반기에 2건의 사업을 대상으로 아이디어공모전을 추가 시행할 예정"이라며 "이밖에도 신진건축사 설계공모, 신진건축사 대상 및 멘토링 프로그램 등의 정책을 통해 신진건축사 발굴ㆍ육성에 적극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이초희 기자 cho77lov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