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시간선택제공무원 여성 합격자만 75%, 3040 '경단녀'들의 사회진출?

최종수정 2014.06.27 14:01 기사입력 2014.06.27 14:01

댓글쓰기

▲안행부 공고 .2014년 상반기 시간선택제 국가공무원 최종합격자 명단란.(사진: 사이버국가고시센터 홈페이지 캡처)

▲안행부 공고 .2014년 상반기 시간선택제 국가공무원 최종합격자 명단란.(사진: 사이버국가고시센터 홈페이지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시간선택제공무원 여성 합격자만 75%, 3040 '경단녀'들의 사회진출?

올해 처음 시행된 시간선택제 공무원 시험 결과 여성 합격자만 70%를 넘기며 화제다.

27일 안전행정부는 올해 상반기 시간선택제 국가공무원 경력 경쟁채용시험 최종합격자 200명을 사이버국가고시센터(www.gosi.go.kr)에 발표했다.

시간선택제 국가공무원은 전일제 근무가 곤란한 인재를 채용하기 위해 정부가 올해 도입한 제도다.

이번 시험에는 총 5084명이 응시해 25.4대 1의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 최종합격자의 평균연령은 35.2세이고, 여성이 74.5%를 차지했다.
이는 시간선택제 공무원 제도의 도입 취지대로 경력단절여성(경단녀)이 많았던 결과로 풀이된다. 경단녀란 직장생활을 하다가 출산이나 육아로 인해 일을 그만 두면서 경력이 단절된 여성을 일컬어 가리키는 말이다.

특히 맞벌이 부부가 대세를 이루고 있는 현 시점에 경단녀들의 사회진출은 그 의미가 크다.

채용이 확정된 시간선택제 공무원은 9월에 있을 집합교육(3주)을 거쳐 각 부처에 배치된다.

시간선택제 공무원은 전일제 공무원의 절반 수준인 주 20시간 내외로 근무하고, 60세 정년을 보장받는다.

한편 안행부는 8월 중으로 하반기 시험 일정을 공고할 예정이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