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11번가, 5월 온라인쇼핑몰 순방문자 수 첫 1위

최종수정 2014.06.11 15:48 기사입력 2014.06.11 15:4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민진 기자] 오픈마켓 11번가(11st.co.kr)가 2008년 2월 론칭 이후 처음으로 온라인몰 순방문자 수 1위에 올랐다.

11번가는 지난 5월 한 달간 코리안클릭 집계에서 온라인몰 중 순방문자수 1위(전체 사이트 중 4위)를 차지했다고 11일 밝혔다.

11번가는 국내 사이트 중 네이버, 다음, 티스토리에 이어 방문자가 많았다. 11번가가 전체 인터넷사이트 중 순방문자 수 4위에 오른 것도 론칭 이후 처음이다.

11번가는 "지난달 초 황금연휴 기간에도 전월 대비 10만명 넘게 고객들이 방문해 5월 한달 간 총 순방문자 수 1330만명을 달성했고 40%가 넘는 도달률을 기록해 인터넷 사용자 10명 중 4명이 방문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11번가는 소비자에게 쇼핑 혜택을 제공하는 쿠폰 행사로 지난달 초 연휴기간에만 100억원 이상 거래액을 견인하는 효과를 거뒀고 롯데닷컴 등 대형 유통사와의 제휴로 상품 경쟁력을 높여 고객 유입을 증대시켰다고 자평했다.
반면 오픈마켓 업계 1위인 G마켓은 전월 대비 순방문자 수가 60만명 이상 줄어 1302만명으로 5위를 기록했다. 옥션의 순방문자수는 11번가보다 100만명 적은 1226만명으로 집계돼 7위에 올랐다.

11번가 박준영 마케팅실장은 "모바일쇼핑 1위 리더십을 견고하게 이어가고 있는 상황에서 인터넷 쇼핑에서도 1위를 차지했다는 것은 사회적 이슈로 인해 힘든 상황에서 이룬 의미있는 성과"라며 "웹에서 모바일로 유통채널의 무게중심이 전이되는 상황에서 모바일쇼핑 리더십의 노하우가 인터넷쇼핑과 함께 시너지를 낸 것으로 풀이된다"고 말했다.


김민진 기자 ent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