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안양시장 이필운 당선 초박빙의 승부 932표차 "공약이 좋았나?"

최종수정 2014.06.05 17:20 기사입력 2014.06.05 17:20

댓글쓰기

▲새누리당 이필운 후보가 안양시장 재검표 끝에 당선(사진:이필운 공식 페이스북)

▲새누리당 이필운 후보가 안양시장 재검표 끝에 당선(사진:이필운 공식 페이스북)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안양시장 이필운 당선 초박빙의 승부 932표차 "공약이 좋았나?"

5일 안양시장 선거에서 초박빙의 승부 끝에 이필운 새누리당 후보가 당선됐다.

안양만안구선거관리위원회는 5일 "만안구지역 재개표 결과 이필운 후보는 최종 13만 9840표, 최대호 새정치민주연합 후보는 13만 8909표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이필운 당선인은 50.2%의 득표율로 49.8%를 획득한 최대호 후보를 누르고 당선을 확정지었다. 최종적으로 두사람의 표차이는 불과 932표차다.

이필운 안양시장 당선인은 "정말 고맙고, 진심으로 감사하다"며 "개혁과 소통으로 더 좋은 안양을 만들겠다. 반드시 약속을 지키고 실천하는 '진짜시장'의 모습으로 보답하겠다"고 당선 소감을 전했다.
앞서 이필운 당선인은 공약으로 재난사고 복구대책 강화, 안심통학버스 운행, 공공임대주택 확충, 미래인재 육성시스템 구축, 공공형 어린이집 확대 등 '17대 진심공약'을 내건 바 있다.

한편 5일 오전 안양초등학교 체육관에 마련된 만안구 개표장에서는 박달1동 3투표소 투표함과 4투표소 투표함 득표수를 별도 입력하지 않고 3투표함으로 중복 처리한 의혹이 제기되면서 재검표 소동이 일어났다.

이에 새누리당 후보에게 근소한 차이(485표차)로 뒤지고 있던 새정치민주연합 측 참관인은 "무효표가 상대 후보 표로 계산됐다"고 부정개표 의혹을 제기하며 재개표를 요구하기도 했다.

안양시장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안양시장, 드디어 당선" "안양시장, 이필운 축하해요" "안양시장, 재검표 소동으로 난리더니" "안양시장, 이필운 재검표 끝에 당선된거야?"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