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시, 복지시설 운영·인권 실태 점검

최종수정 2014.06.05 15:26 기사입력 2014.06.05 15:26

댓글쓰기

“ 오는 9~30일, 종합사회복지관 등 21곳”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광주광역시는 오는 9일부터 30일까지 민·관 합동으로 종합사회복지관을 이용하는 취약계층 어르신들과 노숙인 시설 생활인들을 대상으로 운영 과 인권 실태를 점검한다고 밝혔다.

조사 대상 시설은 관내 19개 종합사회복지관 시설과 2개 노숙인 시설이다. 점검은 공무원, 인권단체 전문가 등 9명으로 합동점검반을 편성하고 종합사회복지관 17곳은 시와 자치구 공무원이, 자치구에서 직영하는 종합사회복지관 2곳과 노숙인 시설은 시 공무원이 맡는다.

점검 내용은 사회복지시설의 계약, 자산관리, 예산 집행 등 회계 전반에 관한 사항과 시설 이용자 및 생활자 등에 대한 운영·인권 실태 등이다.

특히, 노숙인 시설 생활인들의 인권 실태는 인권담당관실의 인권교육 활동가 역량교육을 수료한 민간 인권단체 전문가가 1대 1 면담으로 심층적으로 점검하고, 생활인 시설 종사자 인권교육도 실시할 계획이다.
조사 결과 위반 정도가 가볍고, 즉시 시정이 가능한 사항은 현지 지도나 개선명령을 하고, 취약시설은 관련 규정에 따라 조치하는 등 개선될 때까지 집중 관리할 계획이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