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오늘날씨]서울 낮 최고 31도 '뜨거운 5월'…내일까지 옅은 황사

최종수정 2014.05.30 08:19 기사입력 2014.05.29 07:00

댓글쓰기

전국 맑고 옅은 황사, 서울 올해 최고 더위

전국 맑고 옅은 황사, 서울 올해 최고 더위


[아시아경제 최서연 기자] [오늘날씨] 서울의 낮 기온이 올해 들어 처음으로 30도를 넘으며 뜨거운 날씨가 지속될 것으로 예상된다. 서울의 낮 기온은 31도, 대구는 34도까지 오르며 무더위가 계속될 전망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제주도 남쪽해상에서 동진하는 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맑겠다.

강원남부산간과 경북북동산간은 대기불안정으로 오후 한때 천둥, 번개를 동반한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다.

오전까지 해안(동해안 제외)과 내륙에는 안개가 짙게 끼는 곳이 있겠고 낮 동안에 연무나 박무로 남아 있다가 밤부터 내일 아침까지 서해안과 남해안, 일부 내륙에 안개가 끼겠다.

지난 26일 유입된 황사는 상층의 풍속이 약해 느린 이동이 예상돼 오늘과 내일까지 옅은 황사가 나타나는 곳이 있겠다.
낮 최고기온은 25도에서 33도로 어제와 비슷하거나 조금 높겠고 당분간 내륙의 낮과 밤의 기온차가 클 것으로 예상된다.

바다의 물결은 전 해상에서 0.5~2.5m로 일겠다.

미세먼지는 옅은 황사의 영향으로 전국에서 '약간 나쁨' 이상으로 나타나겠다.

30일인 내일은 아침 최저기온은 13도~24도, 낮 최고기온은 26도~34도로 전국이 대체로 맑겠다.

최서연 기자 christine89@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