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보, 시장안정 유동화증권 5451억 발행

최종수정 2014.05.08 10:56 기사입력 2014.05.08 10:5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고형광 기자] 신용보증기금(신보)은 오는 16일 5451억원 규모의 시장안정 유동화증권(CBO)원을 발행할 예정이라고 8일 밝혔다.

이번 시장안정 유동화증권(CBO)의 발행물량은 역대 최대 규모인 263개 기업·5451억원 규모다. 중소기업(251개) 3323억원, 중견기업(8개) 495억원, 대기업(4개, 특별차환) 1633억원이 각각 지원된다.
신보는 이번 발행을 통해 19개 창업 중소기업에 220억원을 비롯해 고용과 부가가치 창출효과가 큰 중소 제조업체 105개 기업에 1613억원을 지원하는 등 성장잠재력 확충과 일자리창출 기업 발굴에 중점을 뒀다고 설명했다.

신보 관계자는 "성장단계에 있는 유망 중소기업의 직접금융시장 접근성을 높이고 회사채 만기도래한 대기업의 일시적인 유동성 애로를 해소하는 등 일석이조의 효과를 거둘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고형광 기자 kohk010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