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완도해조류박람회 일일 최다관람 기록경신 했다

최종수정 2014.05.06 13:01 기사입력 2014.05.06 13:01

댓글쓰기

완도해조류 박람회에 관람객들이 생태환경관에 들어가기위해  북새통을 이루고 있다

완도해조류 박람회에 관람객들이 생태환경관에 들어가기위해 북새통을 이루고 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 5일 53,522명 입장, 누적관람객 451,496명 입장"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2014완도국제해조류박람회가 일일 최다 관람객 기록을 경신하며 막판 스퍼트를 올리고 있다.

해조류박람회 조직위에 따르면 5일 어린이날 하루에만 53,522명이 입장해 일일 최다관람 기록을 세웠으며, 지금까지 일일 평균 18,059명이 입장해 누적관람객은 451,496명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차량은 소형차 12,140대, 대형차 103대가 방문하는 등 개막일부터 4만여대의 차량이 완도에 들어온 것으로 나타났다.

인파가 많이 몰린 오후에는 박람회장 입구에서 대기하다 입장을 못하고 해양문화존과 주변 관광지로 발길을 돌린 인파까지 더하면 5만4000여명을 훌쩍 넘긴 것으로 보이며 현재 완도군 인구 5만4천명과 같은 수치를 보여 흥미를 더하고 있다.

한편, 5일 오전에는 천안에서 온 정우빈 초등학생이 박람회장 40만번째 관람객으로 입장하여 축하와 함께 푸짐한 선물도 받았다.

관람객이 몰리면서 주제관과 4개 전시관, 그리고 해조류 체험장에는 길게는 200여미터 까지 대기열을 형성해 해조류박람회 관람 열기를 실감하게 했다.

어린이날을 맞아 자녀들을 동반한 가족단위 관람객이 많이 찾았으나, 유명가수 라이브콘서트 등 오락성 이벤트 프로그램이 취소되어 일부 관람객은 실망하기도 했다.

그러나, 여객선 침몰사고 희생자 애도 등 사회적 분위기를 이해하면서 예정대로 진행한 전시관람과 다양한 해조류 체험프로그램을 차분하게 만끽하며 아쉬움을 달래기도 했다.

해조류박람회 조직위 관계자는 “오는 11일 폐막일까지 체험학습 유치 등 관람객 유치에 전력을 다하고, 안전한 박람회, 좋은 기억이 남는 박람회가 되도록 차질 없이 운영해 유종의 미를 거두겠다”며 “관람하지 못한 분들이 박람회장을 꼭 찾아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