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대문구, 세월호 침몰 사고 합동분향소 운영

최종수정 2014.04.30 16:17 기사입력 2014.04.30 16:1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서대문구는 여객선 세월호 사고 희생자들을 위한 국민적인 애도와 추모를 위해 구청광장에 합동분향소를 마련하고 5월 1일부터 경기도 안산지역 합동영결식 당일까지 운영한다.

서대문구 합동분향소는 평일 오전 7시부터 오후 9시, 휴일에는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된다.
분향소에는 추모의 마음을 담을 수 있는 노란리본을 비치, 추모 글을 적어 걸어놓을 수 있는 공간도 마련한다.

구청 직원들과 자원봉사자가 분향소를 찾는 시민들을 안내한다.

문석진 서대문구청장은 첫날 직원들과 함께 분향소를 찾아 희생자를 추모할 예정이다.
구 관계자는 "추모기간 중 구청 직원들이 노란 리본을 착용하고 근무하며, 조문객에 불편함이 없도록 자원봉사자와 함께 성심성의껏 응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