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호남대 김 강 교수, 셰익스피어 450주년 프랑스 학술대회 패널 개최

최종수정 2014.04.30 15:28 기사입력 2014.04.30 15:28

댓글쓰기

‘셰익스피어와 대중문화, 아시아 정체성’ 주제 두개 패널 진행·논문발표

호남대 김 강 교수

호남대 김 강 교수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호남대학교 김 강 교수(영어영문학과)가 최근 셰익스피어 탄생 450주년을 맞아 파리에서 개최된 프랑스 셰익스피어학회 학술대회에서 ‘셰익스피어와 대중문화, 아시아 정체성’이라는 주제로 두 개의 패널을 진행하고 논문을 발표했다.

김 교수가 주도한 이번 패널은 현재 아시아에서 전개되는 다채로운 셰익스피어공연 및 대중문화 현상을 종합적으로 정리하고, 문화정치학적 의미에 대해 토론했으며 영국, 미국, 일본 등 세계 6개국의 유명학자들이 참가했다.
한편, 아시아셰익스피어학회(ASA) 집행이사로 활동 중인 김 교수는 5월 16일 대만 타이뻬이에서 열리는 국제학회에 초청받아 ‘햄릿: 도덕극과 한국정치’라는 제목의 기조발표와 함께 한국극단 '유목민'의 ‘록 뮤지컬 리어왕’ 현지공연의 해설자로도 활동할 예정이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