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골프토픽] US오픈은 '비거리 전쟁~'

최종수정 2014.04.22 16:48 기사입력 2014.04.22 16:48

댓글쓰기

공사 중인 파인허스트 2번코스의 5번홀 티잉그라운드에서 바라본 전경. 사진=Getty images/멀티비츠

공사 중인 파인허스트 2번코스의 5번홀 티잉그라운드에서 바라본 전경. 사진=Getty images/멀티비츠


[아시아경제 손은정 기자] ○…US오픈의 격전지 파인허스트가 더 길어졌다는데….

AP통신은 22일(한국시간) 미국 노스캐롤라이나주 파인허스트의 파인허스트골프장 2번코스가 오는 6월 남녀 메이저대회 개최를 앞두고 이전보다 전장을 대폭 늘렸다고 전했다. 6월12일 개막하는 US오픈에 이어 바로 한 주 뒤인 19일부터는 US여자오픈이 열린다. 남녀 US오픈을 같은 골프장에서 개최하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2005년 US오픈이 열릴 당시 7214야드였던 코스 길이가 올해는 7562야드로 348야드가 길어졌다. 이 코스에서는 처음인 US여자오픈은 6649야드로 세팅된다. 가운데 부분이 솟은 '거북 등 그린'은 그대로다. 대신 길고 억셌던 러프는 수위를 낮췄고 페어웨이를 넓혀 난이도를 조절했다. 마이크 데이비스 미국골프협회(USGA) 이사는 "올해 대회는 다소 쉬워질 전망"이라고 설명했다.
손은정 기자 ejs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