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세월호 성금, 재중동포 남성…"편지와 함께 한달치 월급 기부"

최종수정 2014.04.22 12:38 기사입력 2014.04.22 12:38

댓글쓰기

▲세월호 침몰 사고에 실종자 가족들을 위한 성금 이어져

▲세월호 침몰 사고에 실종자 가족들을 위한 성금 이어져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세월호 성금, 재중동포 남성…"편지와 함께 한달치 월급 기부"

21일 중국 랴오닝성 선양(瀋陽) 주재 한국총영사관에 40대로 보이는 재중동포 남성이 방문했다.

남성은 이후 교민 담당 영사를 만난 뒤 자신을 "옌볜(延邊)조선족자치주 룽징(龍井)에 사는 조선족 박 씨"라고 소개한 후 "뜻있게 써달라"며 품에서 봉투 하나를 꺼내 건네고는 사라졌다.

봉투 안에는 현지 일반 노동자의 한 달 급여에 해당하는 인민폐 3천 위안(약 50만원)과 돈을 보내는 사연이 담긴 짤막한 편지가 들어 있었다.

박 씨는 편지에 "일하러 갔다가 저녁에 집에 돌아와 TV에서 세월호 참사 소식을 접하고 경악을 금치 못했다"면서 "부디 사고를 당한 탑승객, 특히 학생들의 무사 귀환을 기원한다"고 적었다.
한편 그는 "몇 년 전 본인의 동생이 한국에서 일하다가 교통사고로 크게 다쳐 안산시 단원구의 한 병원에서 2년간 치료한 적이 있다"면서 "그때 고국의 여러분으로부터 정성 어린 관심과 도움을 받아 큰 신세를 져 작은 성의를 보낸다"고 밝혔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