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세월호 침몰]원혜영 "한기호, 인간으로 할 말인가"

최종수정 2014.04.20 16:56 기사입력 2014.04.20 16:5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인원 기자] 원혜영 새정치민주연합 의원은 20일 한기호 새누리당 최고위원이 세월호 침몰 사고와 관련해 '좌파단체를 색출해야한다'고 언급한 것에 대해 "단 한번이라도 울부짖는 가족들의 얼굴을 인간의 마음으로 들여다봤다면 최소한 침묵할 줄이라도 알아야 한다"고 비판했다.

원 의원은 이날 트위터를 통해 한 최고위원의 발언에 대해 "이게 인간으로서 할 말인가. 인내심에 한계가 온다"며 이같이 밝혔다.

한 최고위원은 이날 오전 페이스북을 통해 "이제부터는 북괴의 지령에 놀아나는 좌파단체와 좌파 사이버 테러리스트들이 정부전복 작전을 전개할 것"이라며 "국가안보 조직은 근원부터 발본 색출해 제거하고, 민간안보 그룹은 단호히 대응해 나가야 한다"는 글을 올렸다. 글이 논란이 되자 현재 해당 게시물을 삭제한 상태다.

원 의원은 한 최고위원이 한 방송 인터뷰에서 "국가 위기를 부채질하는 경우에는 반드시 처벌해야 한다"고 발언한 것을 언급하며 "국가 위기를 부채질하면 처벌해야 한다더니 당신이 바로 그 죄를 범하고 있다"고 비난했다.

이어 "땅바닥에 고개를 쳐박고 다같이 통곡을 해도 시원찮을 마당에 아무리 정치적 이념이 달라도 이럴 수는 없다"고 지적했다.
김인원 기자 holeino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