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반떼 급발진 동영상, "차량노후" vs "자체결함" 보상 논란

최종수정 2014.03.25 17:08 기사입력 2014.03.25 17:08

댓글쓰기

아반떼 급발진 동영상.(사진: 온라인커뮤니티)

아반떼 급발진 동영상.(사진: 온라인커뮤니티)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현대자동차 2010년식 아반떼HD가 급발진했다는 동영상이 논란이 되고 있다.

24일 차주 A씨가 한 포털사이트 게시판에 올린 동영상은 24~25일 이틀 동안 수만건의 조회수를 기록했다.

A씨는 “차량 급가속 당시 풋 브레이크, 사이드 브레이크, 엔진 브레이크가 모두 작동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A씨에 따르면 사고 당일 평소와 다름없이 운전을 하고 있었는데 갑자기 차량이 급가속 됐다. 다급해진 A씨는 풋브레이크를 밟고 기어 단수를 낮춰 엔진 브레이크를 걸었다. 사이드 브레이크도 당겼지만 차는 멈추지 않았다. 간신히 다른 차량을 피한 A씨는 기어를 중립에 놓고 시동을 끄고 난 뒤에야 차를 멈출 수 있었다.

A씨의 영상이 올라오자 네티즌들 사이에 갑론을박이 벌어졌다. 한쪽에서는 “A씨 차량이 주행거리가 11만㎞가 넘은 노후 차량이기 때문에 차량 관리에 소홀했다면 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한편 다른 한쪽에서는 “얼마나 많이 탔던 차량에서 저런 문제가 생기면 업체가 책임을 져야 한다”는 의견을 냈다.

아반떼 급발진 영상을 접한 네티즌은 “아반떼 급발진, 정말 동영상이 사실인지” “아반떼 급발진, 그동안 증명할 방법이 없었는데 동영상이 증거가 될 수 있나” “아반떼 급발진, 책임소재 애매한데 또 소송?”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